강릉항

갈매기들이 노래하는 바닷길 

강원도 강릉시 아해로 14번길 51-26


강릉항은 원래 커피 거리로 유명한 안목항이었다. 안목항은 1991년에 국가어항 으로 지정되었으며, 2005년에 다기능어항 조성 사업지로 선정됐다. 2008년 5월에는 강릉항으로 그 이름이 바뀌게 되었는데 안목 어촌계는 여전히 옛 이름을 사용하고 있다.

강릉항은 어획물의 위판과 판매가 한곳에서 이루어지는 다기능어항으로 어업인들 이 잡아 온 수산물은 수산물 판매장을 통해 바로 나간다. 또 어선과 요트, 여객선들이 모두 정박하고 입출항하는 종합 관광 어항으로, 요트 33척이 동시 정박할 수 있는 요트계류시설과 울릉도까지 왕복하는 여객선 터미널이 있다.

강릉 시내의 젖줄인 남대천은 강릉항 남쪽에서 동해로 흘러드는데 민물과 바닷 물이 만나는 하구 주변에는 황어, 숭어 등의 어종이 풍부해서 낚시꾼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. 8월 말 즈음에는 강릉항과 인접한 안목 해변에서 고등어 떼에 쫓겨 해변으로 밀려 온 멸치 떼를 사람들이 바가지로 떠서 잡는 진풍경이 연출되기도 한다.

- 응모작에 대한 저작권은 응모자에게 귀속되며, 해양수산부는 수상작에 한하여 홍보 등의 목적으로 복제, 배포, 전시 등의 방법으로 5년간 사용할 수 있습니다.
- 공모전 이전에 상업용도로 사용된 작품 및 타 공모전 출품 혹은 수상작은 입상작에서 제외됩니다.
- 응모작은 응모자가 창작한 순수 창작물이어야 합니다. 타 공모전에 수상경력이 있는 작품이거나, 제3자의 저작권 침해, 제3자의 저작물 도용, 초상권 등 관련 권리를 침해하여 응모한 경우 에는 수상이 취소되고, 그에 관한 모든 법적 책임은 응모자에게 있습니다.
- 응모작에 제3자가 등장할 경우, 본 사진전 응모에 대한 해당 제3자의 사전 동의를 받으신 후 응모 하셔야 합니다. 해양수산부는 수상작에 등장한 제3자에게 초상권 사용에 대한 동의서를 요청할 수 있습니다.
- 응모자는 응모 시, 본인이 아닌 타인의 개인정보를 도용하는 등 부정한 방법으로 공모전에 참여하여 수상한 경우 수상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.
- 수상작 외에 제출된 응모작에 대한 유출 방지를 위해 주의의무를 다합니다.
- 수상자에게 발표일 이전에 작품활용관련 개별통지할 예정이며, 수상 발표 일정은 변경 가능합니다. 변경 시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합니다.
- 수상자 상금은 제세공과금은 포함 비용으로 실 수령금액은 공지액보다 적을 수 있습니다.
- 사진전 관련 문의는 홈페이지 "게시판" 을 통해 문의바랍니다.
· 컴퓨터 그래픽이나 합성사진(필요시 약간의 노출, 색감보정은 가능)
· 타 공모전에 수상경력이 있는 작품
· 타인의 작품을 표절하였거나 표절로 인정되는 작품
· 타인 및 법인 등에게 저작권이 매도되었거나 진행 중인 작품
· 국가어항 또는 촬영자 안전에 저촉되는 작품

해당 사이트 내의 모든 이미지의 무단 도용 및 복제 사용을 금지합니다. 본 사이트의 모든 이미지의 저작권은 해양수산부에 있습니다. 공익적 혹은 비 영리적 목적으로 사용 시 사전 요청 후 활용하실 수 있습니다.


02-6098-0825

kfishingports@swadcom.co.kr 


해당 사이트 내의 모든 이미지의 무단 도용 및 복제 사용을 금지합니다.
본 사이트의 모든 이미지의 저작권은 해양수산부에 있습니다. 공익적 혹은 비 영리적 목적으로 사용 시 사전 요청 후 활용하실 수 있습니다.

02-6098-0825|kfishingports@swadcom.co.kr